[안전신문] 스마트안전보건 표준화 주제 세미나 열려

 

한국스마트안전보건기술협회 개최

 

고용노동부 주관 2024 산업안전보건의 달 행사 첫날인 7월1일
스마트안전보건 기술 및 장비 표준화 방안 주제 세미나가 열렸다.

 

이날 일산 킨텍스에선 사단법인 한국스마트안전보건기술협회가 개최한 위 세미나가 열렸다.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스마트안전보건 기술과 장비에 대한 표준화 필요성, 추진 현황, 발전 방안 등을 모색키 위한 자리였다.

 

첫 번째 주제 발표자로 위 협회 수석부회장인 이정우 GSIL 대표가 중대재해예방 스마트안전보건 기술 및 장비 표준화 방안 발표를 통해 협회서 개발된 스마트안전보건 기술 및 장비 표준 개발 목적과 내용에 대해 발표했다.

 

두 번째 주제 발표자는 박상희 캠토피아 대표가 스마트보건관리 기술 및 장비 표준화 방안이란 주제로, 양형규 산업안전기술단 대표는 스마트안전 TBM 기술 및 장비 표준화 방안, 안희덕 엠라인스튜디오 대표는 스마트 실감 안전교육(XR) 기술 및 장비 표준화 방안을 발표했다.

 

이준원 협회 회장이 진행한 패널발표 및 토론에서는 박창용 내일기업 대표와 나석준 아스코 대표, 오영현 영우산업 대표, 권기백 제이시에스 대표, 김태엽 에어피트미 대표와 정유철 법무법인 율촌 변호사 등이 스마트안전보건 기술 및 장비의 표준화 필요성 및 추진 방향 등에 대한 토론을 이어나갔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