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안전교육도 4차 산업혁명’ 한국중부발전, VR로 안전체험교육시스템 구축

 

한국중부발전이 신기술을 활용해 재난안전교육에 나선다.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7월 19일 가상현실기술 기반 안전체험교육시스템 확대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한국중부발전은 재해근절을 위한 종합 안전관리 대책의 일환으로 지난해 7월 서천건설본부에 구축한 4차 산업혁명 기반 가상현실(VR) 안전체험교육시스템을 모든 발전소에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서천건설본부 안전체험교육시스템은 가상현실 기술을 활용해 추락, 충돌 등 산업재해 중 사상자 비율이 높은 재해 상황을 만든 것이 특징이다. 안전 체험 및 위험 요소를 찾아내는 게임 형식을 활용해 위험성 평가를 조직함으로써 재미있고 실감 나게 교육한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지진과 협착, 생활안전 분야 체험 VR 콘텐츠도 추가로 제작해 대국민 안전 체험 서비스 지원을 위한 기반을 조성한다는 계획도 세웠다.

 

 

이날 참석한 한국중부발전 안전실무자들은 모션 시뮬레이터와 연동한 가상현실 추락 안전체험을 비롯해 선행 사업소의 착안 사항 공유, 기타 성공적 사업 완수를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 논의 등을 진행했다.

한국중부발전 측은 8월 인천과 제주발전본부 가상현실 안전체험장에 안전체험교육시스템을 우선 설치할 예정이며, 이후 직원 및 협력 업체 근로자를 대상으로 체험교육 과정을 운영한다. 또한 연말까지 보령과 서울, 신보령에 해당 시스템을 확대 설치한다.

 

박형구 사장은 “국민과 협력기업을 포함한 안전관리체계 강화를 통해 더불어 행복하고 안전한 세상을 만드는 KOMIPO 실현에 적극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기창 기자
인더스트리뉴스

[원문링크] 인더스트리뉴스 ‘안전교육도 4차 산업혁명’ 한국중부발전, VR로 안전체험교육시스템 구축

[원문링크] 전자신문 중부발전, 전 발전소에 ‘VR 안전교육시스템’ 구축 추진

[원문링크] 이투뉴스 중부발전, VR 안전체험교육시스템 全 발전소로 확대

등 외 다수